Tuesday 16 October 2018
Contact US    |    Archive
fnnews
6 months ago

美 국채 10년물 수익률 3% 접근…2018년 고점 도달

【워싱턴=장도선 특파원】 미국 연방준비제도(연준)의 금리 인상 전망이 강화되며 국채 기준물 수익률이 20일(현지시간) 심리적으로 중요한 레벨인 3%에 바싹 다가섰다. 파이낸셜 타임스(FT)에 따르면 10년 만기 국채 수익률은 이날 장중 2.96%까지 전진, 2014년 1월 이후 최고치를 기록했다. 연준의 금리 인상에 민감하게 반응하는 국채 2년물 수익률도 이날 2.1bp(1bp=0.01%포인트) 오른 2.4573%로 전진, 종가 기준 2007년 9월 이후 고점을 찍었다. 국채 가격과 반대로 움직이는 수익률은 지난주 연준이 올해 금리를 3차례, 아마도 4차례 올릴 것이라는 전망이 강화되면서 상승했다. 또 라엘 브레이너드 연준 이사가 20일 CNBC와의 인터뷰에서 “경제 전망은 내가 볼 때 연방기금금리의 지속적이면서 점진적 인상과 일치하는 것 같다”고 밝힌 뒤 국채 수익률 상승세는 더욱 힘을 받았다. 블룸버그는 더블라인 캐피탈의 제프리 군드라흐와 구겐하임 파트너스의 스캇 마이너드 등 투자자들이 국채 1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10년물

 | 

수익률

 | 

접근…2018년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