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iday 25 May 2018
Contact US    |    Archive
donga
1 months ago

이상윤 교수 “‘여자가 힘든가, 남자가 더 힘든가의 문제가 아니라…”

지난달 한 인터넷 크라우드펀딩 사이트에는 “‘90년생 김지훈’이란 단편소설을 준비하려 한다”는 후원 요청 글이 올라와 화제를 모았다. 공개된 목차에는 ‘왜 (여자들은) 황금연휴 전날 동시에 생리하나’ 등의 내용이 섞여 논란이 일었다. 결국 모금사이트 측에서 모금 활동을 거부해 후원은 성사되지 않았다. 최근 ‘82년생 김지영 그리고 74년생 유시민’이란 소설을 펴낸 이상윤 부경대 행정공간정보화연구소 교수(44)는 동아일보와의 인터뷰에서 이런 현상에 대해 안타까움을 드러냈다. 이 교수는 “‘82년생 김지영’을 읽으며 여성들의 고달픈 삶에 크게 공감했다”며 “하지만 일부에선 오히려 반감을 느껴 안티 페미니즘 대열에 서거나 ‘그래서 여자가 힘든가, 남자가 더 힘든가’ 식의 대립 구조로 사회가 흘러갈까 우려스러워 책을 쓰게 됐다”고 밝혔다. 그의 소설엔 유시민이란 이름을 가진 40대 가장이 주인공으로 등장한다. 낮에는 중소기업의 계약직으로, 밤에는 대리운전을 하며 악착같이 돈을 모아 치킨 집을 차린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이상윤

 | 

여자가

 | 

힘든가

 | 

남자가

 | 

힘든가의

 | 

문제가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