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nday 27 May 2018
Contact US    |    Archive
fnnews
1 months ago

OPEC-러, 석유 감산 내년까지 이어간다

석유수출국기구(OPEC)와 러시아 등 비 OPEC 산유국들이 석유생산 감축을 내년까지 이어가는 쪽으로 방향을 잡았다. 러시아의 유보적인 태도와 이란 등의 잇단 반발을 근거로 감산이 조만간 해제될 것이라던 기대가 사실상 물거품이 된 것으로 보인다. 시리아부터 이란, 베네수엘라, 리비아에 이르기까지 지정학적 위험, 러시아에 대힌 경제제재로 석유공급 감소가 우려되는 가운데 OPEC과 러시아가 감산 연장으로 기울어 유가 상승세에는 탄력이 더해질 전망이다. 한편 유가 상승을 놓고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OPEC이 설전을 벌이는 이례적인 모습도 연출됐다. ■ 감산 내년까지 연장에 무게…대신 탄력적 적용 20일(현지시간) 월스트리트저널(WSJ) 등 외신에 따르면 사우디아라비아가 주도하는 OPEC과 러시아 등 비 OPEC 산유국 석유장관들이 이날 사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OPEC

 | 

내년까지

 | 

이어간다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