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dnesday 17 October 2018
Contact US    |    Archive
fnnews
6 months ago

신록에서 뿜어지는 향연, 숲속 음악회·휴양림 힐링스테이

따뜻한 햇살에 한반도가 초록으로 물들기 시작한다. 여기저기 봄꽃이 화려하게 피어오르는 설렘으로 가득한 계절에 휴양림에서 음악과 바람으로 힐링을 할 수 있는 프로그램이 28일부터 5월 13일까지 봄 여행주간동안 진행된다. 충북 보은군 속리산숲체험휴양마을, 증평군 좌구산자연휴양림, 충주시 문성자연휴양림에서 숲의 신록에서 뿜어져 나오는 봄기운과 작은 콘서트가 전해주는 깊은 선율과 함께하는 힐링 스테이를 즐길 수 있다. 특히 밤에만 즐길 수 있는 이색 프로그램을 선보여 낮과 밤, 하루 종일 숲에 머물면서 힐링할 수 있다. 휴양림 숙박예약은 여행주간 홈페이지를 통해서도 접속이 가능하다. 속리산숲체험휴양마을에서는 여행주간 기간 동안 매일 밤 7시30 부터 밤 9시까지 ‘봄바람처럼 감미로운 숲속음악회(버스킹)’가 열리고, 28일, 5월 4~7일, 5월 11~12일, 밤 9시부터 10시까지 ‘천체전문가와 함께 숲에서 관찰하는 별자리여행’을 떠난다. 명상과 힐링, 트리 클라이밍, 스카이 바이크 등 유료 체험 프로그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신록에서

 | 

뿜어지는

 | 

음악회·휴양림

 | 

힐링스테이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