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iday 25 May 2018
Contact US    |    Archive
fnnews
1 months ago

日모넥스 CEO “가상화폐 거래소 규제고삐 당연히 죄야”

일본 대형 증권사 모넥스 수장이 가상화폐 거래소 규제고삐를 당연히 강화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모넥스는 지난 1월 해킹사고를 겪은 가상화폐거래소 코인체크를 최근 인수한 일본 3위 온라인 증권사다. 23일 코인데스크에 따르면 마츠모토 오키 최고경영자(CEO)는 한 언론 인터뷰에서 “일본 거래소들도 은행처럼 매칭 수탁 서비스를 제공한다. 나 같은 금융업계 관계자가 볼 때 좀 더 엄격한 규제가 필요한 것은 당연하다”고 말했다. 모넥스는 최근 코인체크 지분 100% 인수작업을 완료했다. 가츠야 도시히코 모넥스 최고운영책임자가 코인체크를 이끌 예정이다. 모넥스는 코인체크 주식을 상장하는 방안을 검토 중인 것으로 나타났다. 계획대로라면 가상화폐 거래소 중 첫 사례가 되는 셈이다. 야후 재팬도 현지 가상화폐 거래소인 비트아르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日모넥스

 | 

CEO

 | 

“가상화폐

 | 

거래소

 | 

규제고삐

 | 

당연히

 | 

죄야”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