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day 22 October 2018
Contact US    |    Archive
chosun
6 months ago

의기소침 롯데 듀브론트, 추락-반전 기로에 섰다

펠릭스 듀브론트(31·롯데 자이언츠)의 봄날 은 언제 올까. 5번의 등판, 한숨만 깊어졌다. 5경기서 4패, 평균자책점 8.37. 피OPS(출루율+장타율)가 8할6푼5리에 달한다. 경기당 볼넷 허용(7.61개)이나 이닝당 투구수(20.7개)도 문제다. 시즌 초반엔 날씨가 풀리면 구위도 살아날 것으로 보였다. 그러나 최근 투구 내용을 살펴보면 컨디션보다는 집중력 쪽에 문제가 큰 모습이다. 내용이 그랬다. 초반에 난타를 당하다가 갑자기 연속 삼진을 잡는 등 종잡을 수 없는 투구를 했다. 지난 12일 넥센 히어로즈전 6안타 4실점 중이던 5회초에서 나온 세 타자 연속 삼진, 19일 삼성 라이온즈전에서 7안타 4실점 중이던 4회초부터 4타자 연속 삼진으로 아웃카운트를 잡는 모습을 보면 구위나 컨트롤 모두 나쁘지 않았다. 선발 투수들은 이닝을 거듭하며 영점을 잡기도 한다. 듀브론트의 문제를 결과적으로 되짚어보면 영점을 잡는 시간이 너무 오래 걸린다. 초반 부진에 듀브론트도 잔뜩 위축된 모습이다. 19일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의기소침

 | 

듀브론트

 | 

기로에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