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dnesday 17 October 2018
Contact US    |    Archive
chosun.com
6 months ago

엘시티 인허가 비리, 허남식 전 부산시장 무죄 확정

대법원 3부(주심 민유숙 대법관)는 24일 부산 해운대 ‘엘시티’ 건축허가 과정에서 수천만원의 뇌물을 받은 혐의 등으로 기소된 허남식 전 부산시장에 대한 상고심에서 무죄를 선고한 원심을 확정했다.허 전 시장은 2010년 5월 지방선거를 앞두고 고교 동기이자 ‘비선 참모 인 이모씨를 통해 엘시티 이영복 회장으로부터 3000만원을 받아 선거비용으로 쓴 혐의(정치자금법 위반·뇌물 등)로 기소됐다.재판과정에서 이씨는 이영복씨로부터 돈을 받았고, 받은 돈을 선거비용으로 쓰겠다는 것을 허 전 시장에게 보고했다고 주장했으나 허 전 시장은 “사실...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엘시티

 | 

인허가

 | 

허남식

 | 

부산시장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