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ursday 24 May 2018
Contact US    |    Archive
fnnews
30 days ago

[남북정상회담] 교통사고 중국인 문병 간 김정은.. 해빙무드 띄우기

남북뿐 아니라 미국 등 주변국들도 남북정상회담을 앞둔 선제조치를 취하면서 한반도 해빙무드가 주변국으로 확산되고 있다.북한이 핵.미사일 실험 중단을 발표하자 한 미도 군사훈련 휴식, 대북확성기 중단 등으로 불필요한 신경전을 사전 차단하는 조치를 내놓고 있다. 또 중국인 북한관광객의 교통사고 사망사고에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직접 주북한 중국대사관과 부상자가 있는 병원을 방문하면서 중국 등 주변국과 관계개선도 급물살을 타고 있다. 북한은 체재의 명운을 건 남북.북미 정상회담이란 대형 이벤트를 앞두고 중국 등 주변국과 관계 강화의 고삐를 죄고 있는 것이다. ■김정은, 교통사고에 이례적 中 대사관 찾아 조선중앙통신은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북한에서 중국인 관광객 32명 북한 주민 4명이 교통사고로 사망한 것과 관련해 23일 오전 6시30분 주북한 중국대사관과 부상자들이 있는 병원을 방문해 심심한 위문의 뜻을 표시했다고 24일 보도했다. 지난달 말 북 중 정상회담, 이달 중국 예술단 평양공연 등 중국과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남북정상회담

 | 

교통사고

 | 

중국인

 | 

김정은

 | 

해빙무드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