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day 22 October 2018
Contact US    |    Archive
fnnews
6 months ago

문턱낮춘 신혼부부 보금자리론, 소득 기준 8500만원으로 상향

맞벌이 신혼부부(혼인기간 5년 이내)의 주택 구매를 지원하는 보금자리론의 소득기준이 현행 7000만원에서 8500만원으로 완화된다. 3자녀 이상 가정의 대출한도는 현행 3억원에서 4억원으로 상향된다. 적격대출은 무주택자 또는 처분조건의 1주택자만 이용이 가능하고, 추가 주택 보유가 확인될 경우 미처분 시 대출금이 회수 조치된다. 최종구 금융위원장은 24일 당정협의에 참석, 서민.실수요자 주거안정을 위한 금융지원 방안을 발표했다. 추가 지원방안을 보면 맞벌이 신혼부부의 주택 구매를 위한 보금자리론의 소득기준이 8500만원으로 상향 조정된다. 지금까지는 부부합산 소득이 7000만원 이하이고, 주택가격이 6억원 이하일 경우에만 3억원 이내의 대출이 가능했다. 금융위는 소득기준을 완화하면 맞벌이 신혼부부 약 74%가 혜택을 볼 것으로 기대했다. 소득이 7000만원 이하 신혼부부는 우대금리 0.2%포인트가 추가 신규 적용된다. 대출액 3억원 기준 연 60만원의 이자가 절감하는 셈이다. 다자녀가구는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문턱낮춘

 | 

신혼부부

 | 

보금자리론

 | 

8500만원으로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