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22 May 2018
Contact US    |    Archive
iusm
27 days ago

[기자의 눈] 폐기물 대책, 모두가 힘 모아야

‘유비무환’ 평소에 준비가 철저하면 후에 근심이 없음을 뜻하는 말이다. 이런 자세를 가진 사람들을 우리는 ‘현명하다’, 혹은 ‘지혜롭다’라고 표현한다. 헌데, 나라의 살림을 살아가는 사람들에게서 ‘유비무환’의 자세를 찾아볼 수 없는 것 같아 안타깝기만 하다. 최근 중국 정부의 폐기물 수입금지 조치로 인해 전국적으로 벌어진 재활용품 수거 거부 등의 사태를 바라보면서 하나같이 ‘곪아 터질게 터졌다’라는 반응이다. 이미 중국은 지난해 7월 ‘외국 쓰레기 수입 금지 및 관리제도 개혁 방안’에서 발표한 생활 폐비닐, 폐신문, 폐직품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기자의

 | 

폐기물

 | 

모두가

 | 

모아야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