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day 22 October 2018
Contact US    |    Archive
iusm
6 months ago

중앙동 새마을부녀회·협의회 ‘사랑의 라면’

울산 중구 중앙동 새마을부녀회·협의회(회장 김성남·정수용)는 23일 오후 1시 30분 중앙동 행정복지센터에서 사랑의 라면 25박스(시가 80만원 상당)를 전달했다. 이날 후원물품은 지난 설을 맞아 중앙동 새마을부녀회와 협의회가 함께 떡국 떡과 가래떡을 판매해 조성된 수익금으로 마련된 것으로, 지역 내 저소득가구 25세대에 1박스씩 전달될 예정이다. 이날 전달식에 참여한 김성남 중앙동 새마을부녀회장은 “우리 동의 어려운 이웃은 우리가 돕겠다는 마음으로 미약하나마 어려운 이웃들에게 힘을 주고 싶어 두 단체가 뜻을 모으게 됐다”고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중앙동

 | 

새마을부녀회·협의회

 | 

사랑의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