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dnesday 17 October 2018
Contact US    |    Archive
chosun
6 months ago

속보인 부산데이트폭력 가해자의 두 얼굴, 그는 왜 괴물이 되었나

[스포츠조선 김영록 기자]지난 달 22일, 한 여성이 자신의 SNS에 올린 영상이 화제가 됐다. 영상에는 겉옷이 다 벗겨진 채, 의식을 잃은 여성을 짐짝처럼 끌고 가는 남성의 모습이 담겨있었던 것. 영상 속 남녀는 3개월간 교제를 한 연인사이로 밝혀져 큰 충격을 주었다. 세상을 떠들썩하게 만든 이른바, 부산 데이트폭력 사건. 도대체 그들에게 무슨 일이 있었던 걸까. # 피해자가 꺼낸 그날의 이야기 속보인 제작진은 사건 직후 바로 피해자인 혜정(가명)씨를 만날 수 있었다. 가해 남성은 현재 구치소에 있지만 언제 다시 찾아올지 모른다는 두려움 때문에 사건이 발생한 부산을 떠나 다른 지역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는 그녀. 조심스럽게 그날의 이야기를 들어봤는데. 그녀에게 악몽과도 같았던 3월 20일부터 21일까지의 기억을 되짚어 본다. #부산 데이트폭력 사건의 전조증상 지인의 소개로 올해 초 교제를 시작한 혜정(가명)씨와 우영(가명)씨. 현재, 사건의 피의자가 된 우영 씨는 사귄지 한 달 정도 됐을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속보인

 | 

부산데이트폭력

 | 

가해자의

 | 

괴물이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