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ursday 17 January 2019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fnnews - 9 month ago

국내 건설사 1분기 성적표 A+ … 아파트값 정산됐다

올해 1 4분기 국내 주택시장 활황과 해외사업 불확실성 해소 덕분에 국내 주요 건설사들이 양호한 실적을 기록했다. 대림산업, GS건설, 삼성물산, 현대산업개발이 시장 예상치를 크게 웃도는 실적을 기록하며 어닝 서프라이즈 를 기록했고, 대우건설도 작년 동기에 비해선 이익이 줄었지만 당초 시장이 예상했던 것보다는 양호한 실적을 기록했다. ■대림산업 GS건설 삼성물산 A+ 26일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에 따르면 대림산업은 올해 1 4분기 매출 2조8330억원, 영업이익 2350억원, 순이익 2462억원을 기록했다. 전년 대비 매출은 12.8%, 영업이익은 114.9%, 순이익은 64.9% 증가했다. 앞서 증권가는 이 회사 1 4분기 영업이익을 1140억원으로 전망해왔다. 전망치의 두 배를 웃돈다. 대림산업은 국내 주택 실적 호조세 지속과 토목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