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iday 17 August 2018
Contact US    |    Archive
fnnews
4 months ago

강북권 신규단지 부적격 당첨 주의보

서울 강북권에서 분양을 앞두고 있는 단지들이 긴장하고 있다. 국토교통부가 서울 신규분양 단지의 청약 당첨자를 대상으로 강도 높은 부적격자 색출 작업에 나서면서 분양 예정 단지도 자유로울 수 없기 때문이다. 특히 청약 당첨 부적격자 조사가 강북권 신규분양 단지의 특별공급에 집중될 것이라는 관측이 많아 업계가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다. 국토부가 9억원을 초과하는 분양 단지를 특별공급대상에서 제외한 만큼 분양가 9억원 미만인 단지가 대다수인 강북권이 주요 타깃이 될 것이라는 분석이다. ■국토부 조사 타깃될까 눈치 26일 업계에 따르면 이달 말부터 6월까지 서울에서 신규 단지가 대거 공급된다. 오는 27일 GS건설은 영등포구 신길동에 신길뉴타운8구역을 재개발한 신길파크자이 를, 삼호는 영등포구 문래동에 e편한세상문래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강북권

 | 

신규단지

 | 

부적격

 | 

주의보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