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dnesday 23 May 2018
Contact US    |    Archive
kmib.co.kr
26 days ago

사열 직후 북측 돌아가는 수행원은 누구? ‘작전 타임’ 가능성



남북 정상회담 와중에 북측으로 돌아가야하는 북측 수행원에 대한 궁금증이 제기되고 있다.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 남북 공식 수행원이 함께 기념사진을 찍은 배경은 북측 수행원의 일정 때문이었다. “사열이 끝나고 북측으로 돌아가야할 분들이 있다”는 김 위원장의 설명에 문 대통령이 제안한 것이다.

윤영찬 청와대 국민수석은 27일 양 정상이 남북 공식 수행원과 함께 기념사진을 찍게 된 배경을 설명했다. 김 위원장은 의장대 사열이 끝나고 양측 수행원과 악수를 나눈 뒤 “오늘 이 자리에 왔다가 사열 끝나고 돌아가야 하는 분들이 있다”고 말했다. 이에 문 대통령은 “그럼 가시기 전에 남북 공식 수행원 모두 기념으로 사진을 함께 찍으면 좋겠다”고 제안했다. 각본에 없던 문 대통령의 제안으로 사열 후 단체 사진 촬영이 이뤄진 것이다.

이에 사열 후 북측으로 돌아가야 하는 수행원이 누구인지 관심이 쏠린다. 김 위원장이 정상회담을 위해 방남한 상황에서 그를 두고 돌아가야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돌아가는

 | 

수행원은

 | 

가능성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