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day 18 June 2018
Contact US    |    Archive
kmib.co.kr
29 days ago

이준석 ‘키즈 스와핑’ 발언에 분노…“상대 후보를 부적절한 성행위에 비유”



서울 노원병 국회의원 보궐선거에 출마한 이준석 바른미래당 후보가 경쟁자인 김성환 더불어민주당 후보의 “키즈 스와핑” 발언을 비판했다. 김 후보는 “적절하지 못한 표현이었다”며 즉각 사과했다.

이 후보는 19일 오전 페이스북에 “아무리 선거라 해도 상대 후보에게 부적절한 성행위를 의미하는 ‘스와핑’ 같은 용어를 써서 공격할 필요가 있나? 정책선거 했으면 좋겠다”며 “‘이번에는 무조건 민주당이다’ 같은 오만한 소리 하지 맙시다”라고 지적했다.

김 후보는 17일 tbs라디오와의 인터뷰에서 노원병에 이 후보와 강연재 자유한국당 후보가 함께 출마한 일을 두고 ‘키즈 스와핑’이라고 표현했다. 그는 “안철수 키즈인 강연재 변호사가 자유한국당 후보로 나오고 ‘박근혜 키즈’인 이준석 후보는 바른미래당으로 나왔다”며 “둘 다 남의 옷을 입고 나온 듯 한 느낌. 일종의 키즈 스와핑”이라고 말했다. 이어 “돌아다녀 보면 이번에는 무조건 민주당이다. 이런 분위기가 아주 강해서 더 선거운동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이준석

 | 

스와핑

 | 

발언에

 | 

분노…“상대

 | 

후보를

 | 

부적절한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