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turday 19 January 2019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jbnews - 8 month ago

대전시장 선거 야권연대 솔솔

[중부매일 김강중 기자] 6·13 대전시장 선거를 앞두고 막판 and#39;야권연대and#39; 성사 여부가 최대 변수가 뒬 전망이다. 서울시장 등 전국적으로 자유한국당과 바른미래당의 연대 가능성이 커지면서 대전에서도 야권연대설이 제기되고 있다. 환영 의사를 밝힌 한국당과 달리 바른미래당은 호의적이지 않다는 반응이다. 선거 종반 양당의 승산이 적게되면 연대를 배제할 수 없다는게 지역정가의 시각이다. 이런 구도는 홍정민 전 바른미래당 대전시당 대변인이 야권연대를 제안하면서 제기됐다. 홍 전 대변인은 자당 남충희 대전시장 후보 캠프에서 대변인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