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day 24 September 2018
Contact US    |    Archive
iusm
4 months ago

[현장소리 칼럼] 창업, 이유없는 선심없다

각양각색 형태의 프랜차이즈들 창업주 유혹 창업은 판매량 높다고 고수익 보장되지 않아 판매전략·비용 꼼꼼하게 따져보고 결정해야 베이버부머들이 퇴직을 하면서 창업에 대한 고민을 많이 하고 있다. 창업의 기본은 얼마만큼 판매를 하느냐에 달려있다. 그러나 많이 판다고 반드시 많이 남는 것은 아니다. 많이 팔면 파는 사람이 좋아야 하는데, 오히려 파는 사람은 고생만 하고 원재료 공급하는 자들만 돈을 버는 것이 저가형의 일반적인 형태이다. 무한리필과 같은 아이템이 불경기 등장했다가 사라지는 이유도 여기에 있다. 프랜차이즈 브랜드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현장소리

 | 

이유없는

 | 

선심없다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