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dnesday 23 January 2019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donga - 8 month ago

[황금사자기]‘외인부대’ 상우고, 데뷔전 깜짝 콜드승

상우고가 황금사자기 데뷔 무대에서 깜짝 콜드승을 거두며 작은 고추의 매운맛을 보여줬다. 주말리그에서 경기권A 4위로 제72회 황금사자기 전국고교야구대회 겸 주말리그 왕중왕전에 막차를 타고 나섰던 상우고가 20일 목동구장에서 전라권 전남지역 1위로 올라온 순천효천고를 17-10, 7회 콜드게임 승리(7·8회 7점 이상)로 꺾었다. 2013년 12명의 선수를 끌어 모아 창단한 상우고 야구부는 순수 입학생보다 전학생이 더 많다. 이번 황금사자기 대회 등록 선수도 18명으로 42개 참가교 중 최소 인원이다. 주전 선수 대부분이 기존 학교에서 제대로 경기에 나서지 못한 이들이다. 상우고는 첫 공격부터 ‘최약체’라는 예상을 깨고 제구가 흔들린 상대 선발투수 위성호(3학년)에게 안타 없이 몸 맞는 공과 볼넷만으로 3점을 냈다. 그러자 1회초 볼넷과 폭투로 선취점을 내줬던 선발 투수 조성준(3학년)의 어깨도 가벼워졌다. 조성준은 2회 곧바로 삼자범퇴로 이닝을 끝내며 안정을 찾았다. 위기도 있었다. 조성준이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황금사자기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