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day 15 October 2018
Contact US    |    Archive
chosun
5 months ago

유리한 싸움에서 자꾸 지는 조상우, 해법은 무얼까

상대를 벼랑 끝까지는 잘 몰아갔다. 여기까지는 계산대로. 모든 정황은 유리하게 돌아가고 있다. 이제 마지막 일격을 넣으면 된다. 그러면 이긴다. 그러나… 그 마지막 일격 이 끝내 나오지 않는다. 대신 전혀 예상치 못한 상대의 치명적 반격에 맞고 쓰러지고 만다. 이게 벌써 한 두 번이 아니다. 넥센 히어로즈 마무리 투수 조상우가 무너질 때의 패턴이 대부분 이렇다. 볼 카운트 싸움을 잘 해놓고, 유리한 상황을 만든 뒤에 허를 찌르는 치명타를 허용한다. 조상우가 또 무너졌다. 20일 서울 고척 스카이돔에서 열린 삼성 라이온즈와의 홈경기에서 3-1로 앞선 8회초 2사 만루 때 등판했다가 주자일소 역전 3루타를 얻어맞고 말았다. 3실점은 조상우에 앞서 나왔다가 주자를 내보낸 필승조 김상수의 몫으로 돌아갔다. 패전 역시 김상수가 뒤집어 썼다. 조상우는 시즌 5번째 블론 세이브를 기록했다. 2점차 리드의 8회초 2사 만루 상황. 여간해서는 마무리 투수를 1이닝 이상 쓰려고 하지 않는 넥센 장정석 감독이지만,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유리한

 | 

싸움에서

 | 

조상우

 | 

해법은

 | 

무얼까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