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turday 22 September 2018
Contact US    |    Archive
donga
4 months ago

하와이 분출 용암 바다로 흘러 유독가스 우려…첫 부상자도

2주일 이상 이어지는 미국 하와이주 빅아일랜드 킬라우에아 화산 폭발로 인해 분출한 용암이 고속도로를 지나 태평양 바다로 흘러 들어감에 따라 유독가스를 발생, 피해가 우려되고 있다. 하와이 민방위국은 20일(현지시간) 킬라우에아 화산에서 뿜어져 나온 용암이 전날 늦게 시골 지역을 지나는 고속도로에 접근해 일부 구간을 폐쇄했다고 발표했다. 민방위국은 고속도로 인근 주민도 긴급 대피시켰다고 전했다. 용암이 바다로 흘러들어가면서 폐와 눈, 피부에 유해한 가스가 생겨 공기 중에 유리 결정 모양과 염산과 증기를 섞이게 할 것이라고 현지 관리들은 경고했다. 킬라우에아 화산이 지난 3일 분화한 이래 건물 40동이 용암에 쓸려갔고 주민 2000명이 피난했지만 경보체계가 가동되면서 아직까지 사망자는 없다. 다만 전날 한 남성이 라니푸나 가든에 있는 집 현관에 앉아 있다가 용암에서 튀어나온 바위에 맞아 다리에 심각한 부상을 입었다. 그동안 화산재로 인해 주민들이 호흡 곤란, 가려움증, 눈 충혈, 피부 질환 등의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하와이

 | 

바다로

 | 

유독가스

 | 

우려…첫

 | 

부상자도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