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dnesday 20 June 2018
Contact US    |    Archive
donga
30 days ago

재초환 부담금 ‘폭탄’, 집값 하락 ‘신호탄’ 될까?

반포현대아파트가 조합원 1인당 1억3569만원의 예상부담금 폭탄을 맞으면서 재건축 시장이 휘청거리고 있다. 특히 서울의 경우 입주물량 증가, 억대의 재건축 부담금, 보유세 개편 등 트리플 악재가 이어지면서 집값 역시 하락할 것이라는 게 전문가들의 중론이다. 반면 일각에선 일부 조정국면을 거칠 수는 있어도 수억원씩 급락하지는 않을 것이라는 의견도 나온다. 오히려 재건축이 막힌다면 서울 신규주택 공급의 주요 통로가 없어짐으로써 향후 4~5년 뒤 다음 정권이 들어서면 또 다시 집값 급등 사태가 나타날 수도 있을 것이라는 우려도 이어진다. 21일 부동산 업계에 따르면 서울 강남 지역 집값은 6주째 하락세를 기록했다. 서울 집값을 견인했던 강남4구(강남·서초·송파·강동)의 하락에 서울 집값은 보합에 가까운 상승폭을 기록하는 데 그쳤다. 실제 한국감정원이 발표한 5월 둘째주(14일 기준) 전국 주간 아파트 가격동향에 따르면 서울 아파트 매매가격은 0.03%를 기록하며 지난주와 동일했다. 이 중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재초환

 | 

부담금

 | 

신호탄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