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turday 20 October 2018
Contact US    |    Archive
chosun.com
5 months ago

슈츠 장동건X박형식, 뻔한 브로맨스와 차원이 다른 이유

[스포츠조선닷컴 정안지 기자] 슈츠(Suits) 장동건, 박형식은 분명 서로를 변화시키고 있다. 우리는 수많은 브로맨스 드라마를 봐왔다. 이 드라마들은 훈훈한 두 남자를 통해 사나이들의 뜨거운 우정을 그린다. 그러나 너무 많이 봤기 때문일까. 그저 멋지기만 한 남자들의 우정은 더 이상 흥미롭지 않다. 그런 의미에서 브로맨스 드라마로 새로운 시도를 한 KBS 2TV 수목드라마 슈츠(Suits) (극본 김정민/연출 김진우/제작 몬스터유니온, 엔터미디어픽처스)는 눈 여겨 볼 만 하다. 슈츠(Suits) 에는 닮은 듯 전혀 다른, 그...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장동건X박형식

 | 

브로맨스와

 | 

차원이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