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day 22 October 2018
Contact US    |    Archive
kmib.co.kr
5 months ago

나경원 “의원실 직원 언행 깊이 사과… 해당 비서관 사직서 제출”



나경원 자유한국당 의원이 한 중학생에게 폭언을 퍼부은 자신의 비서관에 대해 사과했다. 나 의원은 21일 오후 “금일 의원실 소속 직원의 부적절한 언행을 깊이 사과드린다”면서 “전적으로 직원을 제대로 교육하지 못한 제 불찰”이라고 페이스북에 밝혔다.

나 의원은 또 “많은 분께 실망을 안겨드려 송구스럽다. 이 직원은 본인의 행동에 대해 깊이 뉘우치고 있다. 이에 대한 책임을 지고 사직서를 제출했다”고 덧붙였다.

이날 온라인 매체 서울의 소리 편집인인 백은종씨 유튜브에 나 의원 비서관 박모씨와 한 중학교 학생의 통화를 녹음한 파일이 공개됐다. 이 비서관은 학생과 언쟁을 벌이는 과정에서 욕설은 물론이고 여당인 더불어민주당과 문재인 대통령을 다소 지나치게 비난했다. 고 노무현 전 대통령을 조롱하는 듯한 발언도 했다.

이 비서관은 이후 자신의 페이스북에도 비슷한 내용이 담긴 글을 게시했다. 이 사실은 여러 네티즌이 온라인 커뮤니티에 확산시키면서 알려졌고, 나 의원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나경원

 | 

“의원실

 | 

사과…

 | 

비서관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