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nday 19 August 2018
Contact US    |    Archive
donga
3 months ago

文대통령 “새 한반도 시대 위해 ‘빈자일등’ 마음으로 축원 부탁”

문재인 대통령이 22일 ‘부처님 오신 날’을 봉축하는 한편, 승려들과 불자들에게 자신의 방미(訪美) 일정 성공을 기원해달라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전날(21일) 한미정상회담 등을 위해 미국으로 떠나 이날 서울 조계사에서 열린 불기 2562년 부처님 오신 날 봉축법요식에 참석하지 못했다. 이에 도종환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이 문 대통령 축사를 대독했다. 문 대통령은 “오늘 한반도에 화합과 협력, 평화가 실현되어가고 있는 것도 부처님의 자비에 힘입은 바 크다고 생각한다”며 “부처님의 마음을 실천하고 우리에게 전해주신 고승대덕 스님들께 경의를 표한다. 남북정상회담의 성공을 위해 전국 사찰에서 타종과 예불로 간절히 기도해주신 불자 여러분께도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이어 “요즘 저는 세상의 모든 존재가 서로 연관되어 있다는 부처님의 가르침을 절실히 느낀다”며 “우리가 노력하면 나쁜 인연도 좋은 인연으로 바뀔 수 있다는 것을 깨닫는다”고 언급했다. 문 대통령은 그러면서 “봉축법요식이 열리는 지금, 저는 북미회담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文대통령

 | 

한반도

 | 

빈자일등

 | 

마음으로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