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dnesday 24 October 2018
Contact US    |    Archive
iusm
5 months ago

“이근호 너마저…” 신태용호 줄부상 악재 ‘손흥민 투톱’ 파트너 찾느냐 ‘원톱’이냐

대체선수 없이 26명으로 준비 손흥민 파트너 황희찬만 남아 신태용 축구대표팀 감독은 최근 선수들의 줄부상으로 기존 4-4-2포메이션을 포기하고 스리백 전술을 준비하겠다고 직간접적으로 밝혔다. 센터백 김민재(전북), 미드필더 염기훈(수원), 권창훈(디종) 등 주전선수들의 부상이 겹친 데다 윙백 김진수(전북)도 월드컵 출전이 불투명한 상황이라 어쩔 수 없는 선택이다. 이런 가운데서도 신태용 감독은 ‘투톱 카드 는 버리지 않겠다고 공언했다. 원톱으로는 상대 팀 수비진을 뚫을 수 없다며 투톱 작전으로 스웨덴,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이근호

 | 

너마저…”

 | 

신태용호

 | 

줄부상

 | 

손흥민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