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ursday 24 January 2019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hankooki - 8 month ago

나경원 비서, 폭언 들은 중학생 박 군 맞아 죽을까 무섭고 두려웠다

나경원 의원의 비서로부터 폭언을 들은 중학생이 심경을 전했다.이 중학생은 MBC 8시 뉴스와의 인터뷰를 통해 두렵고, 무섭고, 제가 거기서 어떻게 맞아 죽을까 그런 생각만 했다 고 말했다.이에 앞서 나경원 의원의...기사보기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