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iday 22 June 2018
Contact US    |    Archive
kmib.co.kr
1 months ago

[And 정치탐구] 깜깜이 교육감선거, 유일 변수 ‘단일화’… 진보 수성? 보수 반격?


이미지를 크게 보려면 국민일보 홈페이지에서 여기를 클릭하세요

현직 프리미엄 큰데다 정당공천 없어 주목 못받아 진보 성향 현직 13명 재출마 보수 현직 중엔 후보 없어 후보 단일화 최대 변수 서울 진보 조희연으로 단일화 경기선 보수 임해규로 통일 北 훈풍·與 지지율, 진보 후보에 유리 현장선 “대입정책 혼선 실망” 목소리도

6·13 지방선거에서는 전국 17개 시·도 교육감 선거도 함께 치러진다. 정당별 치열한 선거전이 펼쳐지는 광역·기초단체장 및 광역·기초의원 선거와 달리 교육감 선거는 유권자들의 관심을 받지 못하고 있다. 후보가 누구인지조차 모르는 ‘깜깜이 선거’로도 불린다. 정당 공천이 없어 주목도가 떨어지는데다 후보들이 많아 유권자의 시선도 분산된다. ‘현직 프리미엄’이 어느 선거보다 크다는 분석이 나오는 이유다. 또 정책 경쟁보다는 진보·보수 진영 간 이념 대결 양상으로 치러지는 것이 교육감 선거의 또다른 특징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임기 4년이 보장된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And

 | 

정치탐구

 | 

깜깜이

 | 

교육감선거

 | 

단일화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