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ursday 13 Dec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kmib.co.kr - 7 month ago

‘LOVE’ 조형물 만든 인디애나 별세… 팝아트의 별이 지다


‘LOVE’ 조형물로 유명한 미국 팝아티스트 로버트 인디애나(사진)가 지난 19일(현지시간) 89세의 일기로 세상을 떠났다고 뉴욕타임스(NYT) 등이 21일 보도했다. 인디애나의 변호사는 고인이 미국 메인주 바이널헤이븐섬 자택에서 사망했다고 전했다.

뉴욕에서 활동을 시작한 인디애나는 ‘사랑’이라는 의미의 영어 단어 ‘LOVE’를 형상화한 작품으로 1960년대에 명성을 얻었다. 4개 알파벳 대문자 중에서 ‘LO’를 ‘VE’ 위에 얹고 이 중 가운데가 길게 뚫린 ‘O’를 45도가량 기울인 것이 특징이다.

인디애나가 남긴 그림과 출판물, 조형물은 수백점에 이른다. 미국 필라델피아의 케네디센터를 비롯해 뉴욕과 도쿄 등 세계 주요 도시에 그의 ‘LOVE’ 조형물이 세워져 있다. ‘LOVE’ 문양은 약 3억3000만장의 우표에 활용됐고 각종 장식품으로도 만들어져 꾸준히 팔리고 있다. 인디애나는 생전 자신의 ‘LOVE’에 대해 가장 많이 도용된 20세기 예술작품이라고 부른 바 있다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