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ursday 17 January 2019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asiatoday - 8 month ago

장보규 400승·박종현 삼연대율 76%…경륜 노장들 맹활약

아시아투데이 김성환 기자 = 경륜 노장 선수들의 활약이 눈부시다. 우수급 박종현(50)과 장보규(44)가 대표적이다. 올해 50세가 된 박종현은 삼복승(3위 이내 적중) 인기선수로 꼽힌다. 경륜선수로서 한계점이 드러나는 50대이지만 꾸준한 성적을 올리고 있기 때문이다. 일반적으로 노장들은 매년 성적이 하향곡선을 그리는 것이 당연지사. 그러나 박종현은 지난 시즌보다 올 시즌 성적이 더 낫다. 지난 시즌 박종현 선수의 연대율은 51%, 삼연대율은 60%였지만 올 시즌에는 각각 67%와 76%를 기록 중이다. 특히 삼연대율이 높아 삼복승 인기선수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올해 출전한 22회의 경주에서 5회를 제외하고는 모두 3착권 이내에 들었다. 경륜 전문가들은 “최근 벨로드롬을 호령하고 있는 젊은 선수들을 상대로 70%가 넘는 삼연대율을 기록한 것은 대단하다. 특히 올 시즌 선행이나 젖히기 승부를 통해 5회나 입상에 성공했다는 점은 기적에 가깝다”고 입을 모으고 있다. ‘원조 선행형.. 더보기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400승·박종현

 | 

76%…경륜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