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iday 17 August 2018
Contact US    |    Archive
asiatoday
3 months ago

장보규 400승·박종현 삼연대율 76%…경륜 노장들 맹활약

아시아투데이 김성환 기자 = 경륜 노장 선수들의 활약이 눈부시다. 우수급 박종현(50)과 장보규(44)가 대표적이다. 올해 50세가 된 박종현은 삼복승(3위 이내 적중) 인기선수로 꼽힌다. 경륜선수로서 한계점이 드러나는 50대이지만 꾸준한 성적을 올리고 있기 때문이다. 일반적으로 노장들은 매년 성적이 하향곡선을 그리는 것이 당연지사. 그러나 박종현은 지난 시즌보다 올 시즌 성적이 더 낫다. 지난 시즌 박종현 선수의 연대율은 51%, 삼연대율은 60%였지만 올 시즌에는 각각 67%와 76%를 기록 중이다. 특히 삼연대율이 높아 삼복승 인기선수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올해 출전한 22회의 경주에서 5회를 제외하고는 모두 3착권 이내에 들었다. 경륜 전문가들은 “최근 벨로드롬을 호령하고 있는 젊은 선수들을 상대로 70%가 넘는 삼연대율을 기록한 것은 대단하다. 특히 올 시즌 선행이나 젖히기 승부를 통해 5회나 입상에 성공했다는 점은 기적에 가깝다”고 입을 모으고 있다. ‘원조 선행형.. 더보기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장보규

 | 

400승·박종현

 | 

삼연대율

 | 

76%…경륜

 | 

노장들

 | 

맹활약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