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ursday 21 June 2018
Contact US    |    Archive
shinailbo
29 days ago

안전보건공단, 건설현장 외국인노동자 안전교육 실시

안전보건공단 경기서부지사는 23일 시흥시 배곧 신도시 대방 노블랜드아파트 신축공사 현장에서 언어로 인한 의사소통 문제로 사고사망 발생위험이 높은 외국인 노동자(중국인 약 50명)를 대상으로 이주여성이 직접 모국어(중국어)로 안전보건교육을 실시했다고 밝혔다.이날 시범강의는 건설현장에서 사고사망이 많이 발생하는 비계, 거푸집동바리 등 공사용 가설 기자재에서의 낙하 및 추락 재해사례와 작업시 안전수칙 등을 모국어로 진행해 외국인노동자의 언어소통 부재, 형식적인 안전보건교육 등을 극복하는 방안의 일환으로 추진했다.이를 위해 안전보건공단은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안전보건공단

 | 

건설현장

 | 

외국인노동자

 | 

안전교육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