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dnesday 20 June 2018
Contact US    |    Archive
fnnews
28 days ago

김 부총리, 속도 조절 시사 2020년 최저임금 1만원, 신축적으로 생각해봐야

【 부산=장민권 기자】 김동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23일 올해 최저임금이 경제에 미치는 영향과 시장 사업주의 수용성 정도 분석 결과를 토대로 목표연도를 신축적으로 결정할 필요가 있다 고 밝혔다.최근 최저임금의 가파른 인상으로 고용과 임금 감소 우려가 커지자 당초 정부가 계획한 최저임금 1만원 인상의 목표연도를 수정할 가능성을 시사한 것으로 풀이된다. 올해 최저임금은 지난해 대비 16.4% 오르며 사상 최대 증가 폭을 기록했다.김 부총리는 이날 부산 벡스코에서 개최된 제53회 아프리카개발은행(AfDB) 연차총회 기자간담회에서 정부의 2020년 최저임금 1만원 인상계획의 속도조절 가능성에 대해 내년 최저임금은 두 가지를 분석한 결과를 토대로 결정해야 한다고 생각한다 면서 이같이 답했다.그는 and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부총리

 | 

2020년

 | 

최저임금

 | 

1만원

 | 

신축적으로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