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nday 18 Nov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donga - 6 month ago

인천항 선박화재 67시간만 진화…차량 1460대 소실

인천항 선박화재가 발생한지 67시간만에 완전진화됐다. 24일 인천소방본부에 따르면 이날 오전 5시5분께 오토베너호(5만2422톤급·파나마)에 대한 진화작업이 완료됐다. 이 불은 21일 오전 9시39분께 인천 중구 인천항 1부두에서 정박 중이던 선박의 중고차 선적 작업 중 발생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당국은 대응 2단계를 발령해 진화작업을 벌였으나, 열기와 연기 등으로 완전진화까지 난항을 겪었다. 소방당국은 화재 발생 6시간만인 오후 3시20분께 선미 진입, 발생 8시간만인 오후 5시20분께 선수 진입에 성공하면서 본격적인 내부 진화에 나섰다. 또 열기 배출과 화재 진화 작업 그리고 선박 균형을 맞추기 위한 평형수 공급 등 조치를 벌였다. 그 결과 22일 0시6분께 비상 대응단계를 2단계에서 1단계로 낮추고, 화재 발생 15시간만인 0시47분께 초진했다. 이후 진화작업을 이어가 발생 67시간만인 23일 오전 5시5분께 완전진화에 성공했다. 이 불로 11~13층은 전소했으며, 이 구간에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67시간만

 | 

진화…차량

 | 

1460대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