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iday 21 September 2018
Contact US    |    Archive
asiatoday
4 months ago

[친절한 프리뷰] ‘슈츠’ 장동건x박형식, 위기에 대처하는 자세

아시아투데이 배정희 기자 = ‘슈츠(Suits)’ 장동건의 위기, 이를 박형식과 최귀화가 다른 입장에서 바라본다.KBS2 수목드라마 ‘슈츠(Suits)’(극본 김정민, 연출 김진우)가 반환점을 돌며 쫄깃한 스토리 폭탄을 펑펑 터뜨리고 있다. 늘 이기는 게임만 하는 전설의 변호사 최강석(장동건)은 과거 자신의 실수에 정면돌파를 결심, 재심에 나섰다. 정체를 숨긴 가짜 변호사 고연우(박형식)는 과거 부모님을 떠올리게 하는 뺑소니 사건과 마주하게 됐다.감정적으로 몰입할 수밖에 없는 사건과 마주한 두 남자가 어떻게 승리를 이끌어낼지, 이 과정을 통해 어떤 콤비플레이를 보여주며 어떤 브로맨스를 보여줄지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특히 지난 9회 엔딩에서 재심사건 관련 새로운 정황이 발견되며, 최강석이 위기에 처하는 모습이 공개된 만큼 안방극장의 궁금증은 한껏 높아진 상태다.이 가운데 24일 ‘슈츠(Suits)’ 제작진이 심장이 철렁할 만큼 아슬아슬했던 9회 엔딩 직후를 공개했다. 위기에 맞서는.. 더보기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친절한

 | 

프리뷰

 | 

장동건x박형식

 | 

위기에

 | 

대처하는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