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ursday 21 June 2018
Contact US    |    Archive
donga
28 days ago

“1차전 필승… 작전은 극비” 신태용호, 훈련 첫날부터 비공개

‘스웨덴 경기에 올인.’ 한국 축구는 언제나 월드컵 대회 첫 경기에 전력을 쏟았다. 2002년 한일 월드컵 때 폴란드와의 1차전에서 2-0으로 이기며 4강 신화의 신호탄을 쏘았고 2010년 남아프리카공화국 월드컵 때도 그리스와의 1차전에서 2-0으로 승리한 뒤 사상 첫 원정 16강 진출을 이뤘다. 2006년 독일 월드컵 땐 토고를 1차전에서 2-1로 이기고도 16강에 오르지 못했지만 한국은 첫 경기 선전 여부에 따라 2, 3차전 결과가 달라졌다. 그만큼 첫 경기가 중요하다. 2018 러시아 월드컵에 출전하는 신태용 한국 축구대표팀 감독도 6월 18일 열리는 스웨덴과의 F조 1차전에 모든 포커스를 맞추겠다는 뜻을 밝혔다. 대표팀의 한 관계자는 “신 감독이 스웨덴과의 1차전에서 패하거나 비기면 16강 진출 가능성이 희박하다고 보고 스웨덴을 잡을 전술에 매진하겠다는 생각”이라고 전했다. 스웨덴을 뚫을 다양한 공격 전술을 마련했고 상황별 선수들 움직임을 패턴화해 궁극적으로 선수들이 실전에서 ‘동물적 감각’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1차전

 | 

필승…

 | 

작전은

 | 

극비”

 | 

신태용호

 | 

첫날부터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