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21 August 2018
Contact US    |    Archive
kmib.co.kr
3 months ago

伊 극우연정 출범… 떨고 있는 유로존


정치 신인 주세페 콘테 총리직 승인
반체제 포퓰리즘 정부 등장에 비상
EU 20년 공용화폐 실험 중대 도전

지난 3월 총선 이후 사실상 무정부 상태였던 이탈리아에서 포퓰리즘 정당 ‘오성운동(M5S)’과 극우정당 ‘동맹(La Lega)’으로 구성된 새 연정이 출범하게 됐다. 반(反)체제·탈(脫)유럽연합(EU) 성향의 정부가 등장하자 유럽사회가 바짝 긴장하고 있다.

뉴욕타임스(NYT) 등은 세르지오 마타렐라 이탈리아 대통령이 오성운동과 동맹이 추천한 주세페 콘테(사진) 피렌체대 교수의 총리직을 승인해 연정 내각 구성이 시작됐다고 23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콘테 교수는 “이탈리아의 외교적 입지를 다지고 국민의 변호인이 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총리직에 오르려면 상·하원 신임투표를 통과해야 하지만 오성운동과 동맹이 가진 의석이 과반이어서 국회의 신임을 얻은 것이나 다름없다. 연정은 마테오 살비니 동맹 대표를 내무장관, 루이지 디 마이오 오성운동 대표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극우연정

 | 

출범…

 | 

유로존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