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23 October 2018
Contact US    |    Archive
chosun
5 months ago

이리와 안아줘 서정연, 현실 연기 비결? 국밥집 찾아 연습

[스포츠조선 남재륜 기자] 배우 서정연이 걸쭉한 사투리 연기로 이리와 안아줘 속 희로애락을 제대로 담아내고 있다. 서정연은 MBC 수목드라마 이리와 안아줘 에서 사이코패스 연쇄살인범 윤희재(허준호 분)의 4번째 부인이자 채도진(장기용 분)의 계모, 소진(최리 분)의 친모인 채옥희로 분했다. 짧은 인물 소개만으로도 세상의 풍파가 확연히 느껴지는 인물. 서정연은 찰진 사투리로 채옥희의 굴곡진 삶을 표현하며 극의 무게에 힘을 실어주고 있다. 자신이 일하는 국밥집에서는 활력 넘치는 톤으로 손님들을 대하며 억척스러운 생활력을 보여준다. 친 자식이 아닌 두 아들에겐 신경질적이고 억센 사투리가 나오지만, 툴툴거리는 말투 속에도 애틋한 마음이 묻어났다. 또 오랜 시간이 지나서도 욕설 가득한 전화를 받자 니가 뭔데 내한테 함부로 욕을 하고 내 아들, 내 딸한테 욕을 하는데! 라는 짧은 외침으로, 살인자의 가족으로 살아가는 아픔을 폭발시켰다. 서정연은 태양의 후예 , 피고인 , 김과장 ,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이리와

 | 

안아줘

 | 

서정연

 | 

국밥집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