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ursday 16 August 2018
Contact US    |    Archive
asiatoday
3 months ago

대전시, 내달 12일까지 먹는물 관련 영업장 일제점검

대전/아시아투데이 이상선 기자= 대전시는 본격적인 하절기를 맞아 이달 28일부터 다음달 12일까지 정수기 제조업, 수처리제 제조업 및 먹는샘물 등의 유통전문판매업 등 먹는물 관련 영업장에 대한 일제점검을 실시한다고 25일 밝혔다. 이번 점검은 먹는 물로 인한 여름철 시민건강 위해요인을 사전에 차단해 먹는 물의 신뢰도를 높이기 위해 실시된다. 점검대상은 정수기 제조업 3곳, 수처리제 제조업 4곳, 먹는샘물 등의 유통전문판매업 2곳, 기타샘물개발허가를 받은 업체 1곳 등 모두 10곳이다. 점검은 등록요건 유지 및 검사장비 확보상태와 품질관리인의 적정 선임여부, 제조관리 및 표시사항의 준수실태와 작업장의 위생관리, 환경영향 조사서 이행실태 등에 대해 집중적으로 실시된다. 시는 점검결과 부적합 제품을 유통시키거나 관계법령을 위반한 중대한 위반행위에 대해서는 엄중하게 행정처분하고, 경미한 사항은 현지 지도해 먹는물 관련 영업장에 대한 신뢰도를 높여 나갈 방침이다. 더보기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대전시

 | 

12일까지

 | 

먹는물

 | 

영업장

 | 

일제점검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