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nday 24 June 2018
Contact US    |    Archive
fnnews
30 days ago

‘연애의 참견’ 김숙, “더 놀랄 힘도 없어” 사연 전개에 가슴 부여잡다

▲ 사진= KBS Joy 제공 연애의 참견 의 김숙이 스릴 넘치는 사연 전개에 가슴을 부여잡았다. 26일 방송을 앞둔 KBS joy 토크쇼 ‘연애의 참견’ 에서는 남친을 자신의 회사에 취직 시켰다가 연애 전선에 위기가 발생한 여친이 고민을 토로할 예정이다. 현재 남친과 8년째 연애 중인 여친은 누가 봐도 매사 진취적이고 주도적인 성격이 돋보이는데 반해 남친은 그녀와 정반대 성격을 지닌 터. 비슷한 점은 없어도 서로 없는 것을 맞춰주며 긴 시간 동안 별 탈 없이 연애를 지속해온 상황이다. 그러나 작가 지망생인 남친이 8년째 제자리를 돌며 공모전에서 낙방하자 여친은 본인이 사장으로 있는 쇼핑몰에 그를 취직시킨다. 이때부터 이들 연애에 먹구름이 드리우기 시작, 연인이라는 부분 외에 사장과 직원이라는 상하수직적인 관계가 추가되자 어쩔 수 없이 부딪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연애의

 | 

없어”

 | 

전개에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