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dnesday 15 August 2018
Contact US    |    Archive
donga
3 months ago

상처만 남긴 ‘손학규 카드’…바른미래, 송파을 박종진 공천

안철수 바른미래당 서울시장 후보가 야심차게 꺼내들었던 ‘손학규 전략공천’ 카드가 결국 상처만 남긴 채 무산됐다. 바른미래당은 25일 6·13 송파을 국회의원 재보궐선거 후보자로 당초 경선 1위를 차지했던 박종진 후보를 공천키로 했다. 유승민 공동대표는 이날 브리핑을 통해 “손학규 중앙선대위원장이 송파을 출마 의사를 접으셨고 그 소식을 접한 최고위에서 송파을 공천을 박종진 후보로 확정하는 의결을 했다”고 밝혔다. 유 대표는 이어 “지난 며칠 간 이 문제로 당의 혼란이 있었던 것을 당대표로서 유감스럽게 생각한다”며 “손 위원장께서 그저께까지 불출마 의사를 밝혔다가, 어제 갑자기 출마 의사를 밝혔다가 결국 오늘 접게 된 과정을 저는 유감으로 생각한다”고 했다. 일단 박 후보 공천으로 그간 지지부진했던 송파을 공천 문제는 마무리됐지만, 이 과정에서 바른미래당이 입은 내상은 적지 않아 보인다. 표면적으론 통합을 완료했던 국민의당과 바른정당 출신들이 송파을 공천을 계기로 화학적 결합 미비를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상처만

 | 

손학규

 | 

…바른미래

 | 

송파을

 | 

박종진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