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nday 19 August 2018
Contact US    |    Archive
donga
3 months ago

정의당 “최저임금 산입범위 확대, ‘최저임금 1만원 시대’ 유명무실화”

정의당은 25일 국회 환노위가 최저임금 산입범위에 상여금·복리후생비 등을 포함하는 내용의 최저임금법 개정안을 의결한 것과 관련, “최저임금 1만원 시대라는 공약을 유명무실화 시켰다”고 비판했다. 정의당 정호진 선거대책위원회 대변인은 이날 비리핑을 통해 “오늘 새벽 국회 환노위에서 최저임금 산입범위를 확대하는 개악안이 날치기 처리가 되었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정 대변인은 “정의당 수도권 광역단체장 후보들은 최저임금 산입범위 확대 개악 날치기에 대해 규탄 입장을 밝혔다”면서 “김종민 서울시장 후보는 ‘비리로 얼룩진 동료 국회의원들의 체포동의안은 부결시키고 460만 저임금 노동자들의 최저임금은 줬다 빼는 최악의 정치갑질’이라고 규탄했다”고 밝혔다. 이어 “이홍후 경기도지사 후보는 ‘저임금 노동 해소는 공치사였고 결국 누구 편인지가 드러난 셈이다. 복리후생 수당까지 삽입하는 꼼수는 마땅히 비판받아야 한다’고 밝혔다”면서 “김응호 인천시장 후보는 ‘대통령의 최저임금 인상 공약을 폐기한 집권여당 민주당과 민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정의당

 | 

“최저임금

 | 

산입범위

 | 

최저임금

 | 

1만원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