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ursday 16 August 2018
Contact US    |    Archive
chosun
3 months ago

[WIN터뷰]멀티홈런 박병호 부상으로 팀 도움안돼 속상했다

넥센 히어로즈 박병호가 홈런 2방으로 팀 승리를 이끌었다. 홈런을 쳐내고 종아리에 미세한 통증을 느꼈지만 특별히 큰 부상은 아니어서 코칭스태프가 안도의 한숨을 쉬었다. . 박병호는 25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롯데 자이언츠와의 경기에 4번-지명타자로 선발 출전했다. 이날 박병호는 2-1로 앞서던 3회 스리런 홈런을 터뜨렸다. 이후 8회 선두타자로 나선 박병호는 상대 세번째 투수 정성중의 2구 147㎞ 직구를 받아쳐 이날 두번째 홈런을 만들어냈다. 하지만 그라운드를 돌던 도중 갑작스럽게 다리가 불편한지 걷기 시작하다 결국 더그아웃까지 걸어들어갔다. 넥센 관계자는 왼쪽 종아리에 미세한 통증이 있었다. 지금은 아이싱 조치하고 있다. 병원에 갈 계획은 없다 고 했다. 박병호는 지난 4월13일 고척 두산전 때 주루 플레이 도중 왼쪽 종아리 부상을 입었다. 근육 미세 파열 진단을 받은 박병호는 한 달이 넘게 재활을 하다가 지난 5월20일 고척 삼성전 때 37일만에 1군 복귀전을 치렀다. 그리고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WIN터뷰

 | 

멀티홈런

 | 

박병호

 | 

부상으로

 | 

도움안돼

 | 

속상했다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