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iday 17 August 2018
Contact US    |    Archive
donga
3 months ago

트럼프 “북미정상회담, 예정대로 6월 12일 열릴 수도…北과 논의중”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25일(이하 현지시간) 전날 최소한 북-미 정상회담에 대해 “북한과 논의하고 있다. 심지어 (원래 예정대로) 다음달 12일에 열릴 수도 있다”고 말했다. 회담 취소 선언 직후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비핵화 대화 의지를 밝히자, 취소한 지 하루도 안 되는 약 23시간 만에 회담을 예정대로 진행할 가능성을 밝힌 것. 북-미 정상이 하루 만에 대화 궤도로 재진입하려는 의사를 주고받으면서 벼랑 끝에 섰던 비핵화 협상의 모멘텀이 극적으로 되살아나는 것 아니냐는 관측이 나오고 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해군사관학교 졸업식 참석을 위해 백악관을 나서면서 기자들과 만나 “북한이 회담을 무척 원하고 있다. 우리도 회담을 갖고 싶다”며 이 같이 말했다. 그러면서 “(비핵화 대화를 놓고 북미) 모두가 게임을 하고 있다”며 “무슨 일이 있을지 지켜보자. 회담은 심지어 12일이 될 수도 있다”고 했다. 앞서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오전 8시경 트위터에 “북한으로부터 따뜻하고 생산적인(war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트럼프

 | 

“북미정상회담

 | 

예정대로

 | 

12일

 | 

수도…北과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