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ursday 21 June 2018
Contact US    |    Archive
fnnews
26 days ago

친환경차, 중고차시장에서 인기 상승

중고차 시장에서 친환경차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SK엔카닷컴은 중고차 매물로 나온 국내외 하이브리드와 전기차 등 주요 친환경차에 대한 조회 건수가 늘고, 판매기간은 단축되고 있다고 26일 밝혔다. 올해 1월부터 4월까지 친환경차를 조회한 클리수는 약 7만 2000건으로 3% 늘었고, 평균 판매기간은 지난해 40일에서 34일로 6일가량 단축됐다. 같은기간 친환경 모델의 등록대수는 약 3000대로 전년동기대비 21%이상 증가했다. 모델 별는 그랜저HG 하이브리드가 약 500대로 가장 많고, 수입차에서는 렉서스 ES300h가 약 400대 수준을 유지했다. 특히 ES300h는 전년 동기대비 매물이 55% 늘어나 찾는 소비자들도 크게 증가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조회수 최다 모델은 국내 완성차업계에선 한국GM의 올 뉴 말리부 하이브리드 로 4개월간 약 3500건을 기록했고, 수입차에서는 전기 슈퍼카 BMW i8이 7000건을 넘어 1위에 올랐다. 가장 빨리 팔리는 친환경차 모델은 한국GM의 볼트 전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친환경차

 | 

중고차시장에서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