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turday 22 September 2018
Contact US    |    Archive
kmib.co.kr
4 months ago

잇따라 북·미회담 재개 언급하는 트럼프에… 분주한 싱가포르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북·미 정상회담 재개를 시사하는 발언을 잇따라 내놓자 회담 개최지로 정해졌던 싱가포르 당국이 회담 준비 상태를 유지하는 등 분주한 모습을 보이고 있다.

트럼프 대통령은 25일 밤(현지시간) 트위터를 통해 “우리는 정상회담 (개최 논의) 재개에 관해 북한과 매우 생산적인 대화를 하고 있다”며 “필요하다면 그 날짜를 연장할 수 있을 것”이라고 남겼다.

이날 낮 트럼프 대통령은 “북미 정상회담을 북한과 논의하고 있다”며 “다음달 12일 열릴 수도 있다”고 말한 바 있다.

싱가포르 당국은 트럼프 대통령의 회담취소 발언 이후 취재신청 접수를 일시 중단했다가 재개했다. 회담장 후보지로 거론되는 호텔들은 6월 12일 회담 예정일 전후 객실 예약을 재개했다가 다시 중단하기도 했다. 싱가포르 경찰관들의 회담일 전후 휴가 금지령도 트럼프의 회담취소 후 일시적으로 풀렸다가 원상 복귀됐다.

싱가포르 일간 더 스트레이츠 타임스는 북한의 유화적인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잇따라

 | 

북·미회담

 | 

언급하는

 | 

트럼프에…

 | 

분주한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