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dnesday 20 June 2018
Contact US    |    Archive
kmib.co.kr
25 days ago

“왜 안 만나줘”…전여친 흉기로 찌른 남성 체포돼



서울 시내 편의점에서 남성이 이별을 통보한 여자친구에게 흉기를 휘둘러 큰 부상을 입게 한 사건이 벌어졌다. 이를 말리던 편의점 주인까지 크게 다쳤다.

26일 서울 양천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25일 오후 11시10분쯤 서울 양천구 신월동의 한 편의점에서 A(47)씨가 전 여자친구인 B씨를 흉기로 수 차례 찔렀다.

이를 말리던 편의점 주인의 손 등 부위에 흉기로 상처도 입혔다.

A씨는 편의점 주인과 다른 시민들에게 제압당한 뒤 현장에 출동한 경찰에 의해 검거됐다.

B씨와 편의점 주인은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았다. B씨는 목숨이 위태롭지는 않은 상태지만 심한 부상을 입은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에 의하면 A씨는 약 2년간 사귀었던 B씨가 헤어지자고 말하자 이같은 범행을 저질렀다.

경찰 관계자는 “A씨의 정확한 범행 동기와 경위 등을 조사한 뒤 어떤 혐의를 적용할지 검토해 영장을 신청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만나줘”…전여친

 | 

흉기로

 | 

체포돼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