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day 15 October 2018
Contact US    |    Archive
donga
5 months ago

두번째 만난 文대통령·김정은, ‘6.12 북미회담’ 확정 가능성

한 달도 채 되지 않은 시점에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전격적으로 마주앉은 건 북미정상회담 개최 자체가 난항을 겪고 있기 때문이다. 트럼프 대통령은 지난 24일(현지시간) 내달 12일 싱가포르에서 열릴 예정인 북미정상회담을 전격 취소했다. 다음날인 25일(현지시간) 트럼프 대통령이 다시 12일 재개 가능성을 언급했지만, 아직 북미정상회담 개최 자체는 확정되지 않고 유동적이다. 이 때문에 26일 문 대통령은 일단 김 위원장과 만나 내달 12일 북미정상회담 성사를 적극적으로 설득했을 것이라는 추정이 나온다. 이 과정에서 최근 격화된 ‘북미간 신경전’도 화두로 나왔을 것이라는 관측이다. 북미정상회담을 앞두고 북한과 미국은 서로 ‘강펀치’를 주고 받으며 격한 신경전을 벌여왔다. 존 볼턴 백악관 안보보좌관은 지난 13일 북미정상회담의 주요 의제인 북한 비핵화와 관련, 그간 ‘선(先) 핵폐기, 후(後) 보상’을 원칙으로 하는 ‘리비아식 해법’을 앞세워 여론몰이를 해오다 북한이 반발하자, 트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두번째

 | 

文대통령·김정은

 | 

북미회담

 | 

가능성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