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dnesday 15 August 2018
Contact US    |    Archive
asiatoday
3 months ago

3년 연속 매진된 향연 , 예술의전당 간다

아시아투데이 전혜원 기자 = 공연될 때마다 매진 기록을 세운 국립무용단 ‘향연’이 내달 6~9일 예술의전당 오페라극장 무대에 오른다. 전통춤 대가 조흥동이 안무하고 유명 디자이너 정구호가 연출을 맡은 작품으로 2015년 12월 초연된 이후 3년 연속 네 차례에 걸친 공연에서 모두 매진을 기록하며 화제를 뿌렸다. 전통 춤사위의 원형을 지키면서도 현대적 감각으로 춤 구성을 새롭게 하고 무대와 의상 등에 세련미를 더한 것이 주요 흥행 요인으로 꼽힌다. 1막은 연회의 시작을 알리는 궁중무용, 2막은 기원의식을 바탕으로 한 종교무용, 3막은 다양한 민속무용, 4막은 태평성대를 바라는 신태평무가 배치됐다. 주 무대가 됐던 국립극장 해오름극장이 리모델링 공사 중이라 예술의전당 오페라극장 무대에 오르게 됐다. 더보기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매진된

 | 

예술의전당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