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nday 21 October 2018
Contact US    |    Archive
fnnews
5 months ago

글로벌 식음료 기업 빨대 퇴출 운동 에 어쩌나..

전 세계적으로 플라스틱 퇴출 운동이 전개되면서 커피나 탄산음료 등 음료에 사용되는 빨대 사용에도 빨간불이 켜졌다. 26일(현지시각) NBC뉴스 등은 영국을 중심으로 각국에서 플라스틱 빨대 사용 금지 법안이 발효되자 스타벅스 등 글로벌 식음료 업체들이 발 빠른 대응에 나섰다고 보도했다. 영국은 테레사 메이 총리 취임 이후 강력한 플라스틱 사용제한 정책을 추진하고 있으며 캐나다, 스위스 등 유럽 다수 도시와 미국 뉴욕, 샌프란시스코, 시애틀에서도 일회용 플라스틱 빨대를 사용하지 못하게 하는 법안을 통과시켰다. 이에 따라 세계 최대 커피 체인점 스타벅스는 영국 내 951개 매장에서 플라스틱 빨대와 포크, 나이프, 스푼 등 플라스틱 제품 비치를 철회하고 요청하는 고객에게만 따로 지급하기로 했다. 매리엇 호텔도 영국 60개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글로벌

 | 

식음료

 | 

어쩌나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