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day 18 June 2018
Contact US    |    Archive
kmib.co.kr
22 days ago

베일의 원더골, 호날두와 소름 돋는 ‘데자뷰’ 시간까지 똑같다



가레스 베일(29)이 결승전에서 터뜨린 환상적인 오버헤드킥 득점이 팀 동료 크리스티아누 호날두(33)의 ‘데자뷰’를 불러일으키며 다시 한번 주목을 받고 있다.

베일은 27일(한국시간) 우크라이나 키예프의 NSC 올림피스키 스타디움에서 열린 리버풀과 챔피언스리그 결승전에서 1대1로 맞서던 63분, 마르셀루가 올린 크로스를 공중으로 뛰어오르는 환상적인 오버헤드킥을 날렸다. 베일의 슈팅은 포물선을 그리며 그대로 골대 왼쪽으로 빨려 들어갔다. 상대 로리스 카리우스 골키퍼가 제대로 손 쓸 수조차 없는 환상적인 골이었다.



지난 3월 레알 마드리드의 챔피언스리그 8강 1차전 유벤투스 원정 경기에서 나온 호날두의 두 번째 득점 장면이 ‘데자뷰’로 떠오르는 상황이었다. 당시 호날두는 문전 혼전 상황에서 다니 카르바할이 올린 크로스를 환상적인 오버헤드킥으로 골망을 갈랐다. 야유를 보내던 유벤투스 팬들조차 기립 박수를 보낼 정도로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의 두 번째 골은 환상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베일의

 | 

원더골

 | 

호날두와

 | 

데자뷰

 | 

시간까지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